서울가요대상의 시작 서울가요대상의 시작

한국의 그래미어워즈라 불릴 만큼의 전통과 권위를 자랑하는 서울가요대상은
국내팬뿐만 아니라 수많은 해외 팬들이 가장 보고 싶어하는 시상식으로 발돋움하였습니다.

전통과 역사

국내 최고의 권위와 전통을 자랑하는 서울가요 대상은 1990년 대중가요의 활성화를 위해 첫 발을 내디뎠습니다.

서울가요대상은 K팝과 한국 레저관광산업의 동반 성장을 위해 대중가요를 통한 한류확산에 뜻을 같이 한 하이원 한국방문위원회와 손잡고 '코리아그랜드세일' 기념 하이원 서울가요대상으로 거듭났습니다. 서울가요대상은 첫 시상식 때부터 국내 가요계에 큰 반항을 일으키며 꾸준히 성장해 왔습니다.

1990년 태동

서울가요대상이 태동한 1990년은 국내 가요계가 댄스 발라드 트로트등 3개 장르를 축으로 급속하게 시장을 확장해 나가던 시기였습니다.

이런 가운데 등장한 발라드 가수 변진섭이 초대 대상 수상자로 선정되면서 한국 가요계의 새 지평을 열었다는 평가를 받았습니다. 특히 22회 시상식에서는 전세계 유튜브 10억뷰를 기록하며 전세계에서 강남스타일을 유행시킨 싸이가 해외 일정으로 참석하지 못함에도 불구하고 대상을 수여함으로써 시상식의 공정함과 권위를 드높여 명실공히 한국 가요계를 대표하는 시상식의 위치를 확고히 했습니다.